로그인을 해주세요.

유방암클리닉 유방질환은 조기 진단과 치료가 중요합니다.

유방검진

조기 진단과 치료가 중요합니다.

유방검진

보통 자가 검진으로 촉진 될 수 있는 종양의 최소 크기는 약 2cm 정도 입니다. 하지만 보통 유방 속 깊은 곳에 종양이 존재할 경우에는 크기가 상당히 자란 후에야 촉진이 가능하며, 만약 암이라 하면 많이 진행된 상태에서 병원을 방문하게 됩니다. 따라서 유방암의 조기 진단을 위해서는 다음과 같은 유방 검사를 유방 외과 전문의가 있는 전문 병원에서 시행하여야 합니다.

임상진찰

임상 진찰은 유방외과 전문의에 의한 진찰로 매우 중요하며 유방암의 약 5~10%의 경우는 유방촬영이나 초음파 등 다른검사에서 발견되지 않고 진찰을 통해서만 발견되는 경우도 있다고 합니다. 특히 우리나라 여성들처럼 유방이 조밀한 경우에는 임상진찰이 진단을 하는데 많은 도움이 됩니다.

유방촬영

임상 진찰은 유방외과 전문의에 의한 진찰로 매우 중요하며 유방암의 약 5~10%의 경우는 유방촬영이나 초음파 등 다른검사에서 발견되지 않고 진찰을 통해서만 발견되는 경우도 있다고 합니다. 특히 우리나라 여성들처럼 유방이 조밀한 경우에는 임상진찰이 진단을 하는데 많은 도움이 됩니다.

장점 : 유방을 검사하는데 있어서 가장 기본이 되는 검사로 어떤 검사보다도 가장 우선 시행됩니다. 초음파로는 잘 찾아내기 어려운 형태의 석회를 찾아 낼 수 있습니다.

단점 : 우리나라 여성같이 유방조직이 단단한 경우에는 아무리 큰 종양이라도 치밀한 유선조직에 가려져서 찾아내기 어렵습니다.

유방초음파

장점 : 유선이 치밀(조밀)한 유방에서 병변을 찾는데 용이합니다. 낭성 종양(물혹)과 고형 종양을 구분하는데 용이합니다. 만져지지 않는 작은 종양(1cm 미만)까지 실시간 영상으로 찾아낼 수 있습니다. 촉지성 종물뿐 아니라 비촉지성 종물까지 세포 검사 및 조직 검사를 할 수 있습니다.

단점 : 우리나라 여성같이 유방조직이 단단한 경우에는 아무리 큰 종양이라도 치밀한 유선조직에 가려져서 찾아내기 어렵습니다.

조직검사

세침흡인 세포검사 / 총 조직검사 / 맘모톰 조직검사 / 절개 조직 검사

세침흡인세포검사

가느다란 주사바늘을 이용해 종양(혹)에서 세포를 흡입한 후 염색하여 현미경으로 관찰하는 검사입니다. 초음파로 보면서 바로 시행할 수 있어 간편하여 충분한 양의 세포를 흡인해 검사하면 종양이 양성인지 악성인지를 감별할 수 있으나, 세포가 충분하지 않아 정확한 진단을 내릴 수 없는 경우에는 조직검사를 해야합니다. 대개 세포검사만으로 90% 정도는 암인지 여부를 확실히 가릴 수 있으며, 세포검사는 임신 및 수유 중에도 안전하게 시행할 수 있습니다.

총 조직검사

이는 세침흡인세포검사보다 더 굵은 바늘을 이용하여 조직을 얻을 수 있어 진단의 정확도는 높으나 시술시 약간의 통증이 있을 수 있습니다. 초음파 유도 하에 국소마취 후 바늘을 이용해 병변의 중심조직 일부를 떼어내어 검사합니다. 조직의 일부만 채취하므로 1~5% 정도에서 암을 놓칠 수도 있으므로 조직검사 후 정기적인 추적검사가 뒤따라야 합니다.

맘모톰 조직검사

국소마취 후 맘모톰 바늘을 이용하여 종양을 바늘 홈으로 빨아들인 후 내부의 칼날로 흡인된 조직을 잘라 진공흡입을 통해 조직을 밖으로 빼내는 방법입니다. 이는 조직채취 때마다 기존처럼 바늘을 뺄 필요없이 종양에 바늘을 한번 위치시킨 후 반복적으로 여러번 원하는 양의 조직을 얻을수 있어 정확한 진단을 내릴 수 있는 조직검사 방법입니다. 암이 의심되는 경우는 조직검사 목적으로만 이용되지만, 양성인 경우 큰 흉터 없이 그 종양을 완전히 제거하여 치료의 목적으로도 사용합니다.

절개 조직 검사

수술 적으로 조직을 얻는 방법으로 피부를 절개하여 종양의 제거와 동시에 조직 검사를 시행하는 방법입니다. 국소마취 또는 경우에 따라서는 전신마취를 하기도하고 유방에 최소한 3cm 이상의 흉터를 남기는 단점이 있습니다. 또한 간혹 전신마취로 인한 약간의 위험성과 유방변형이 올 수 있고, 암으로 진단되면 재수술이 필요하므로 여러 가지 불편한 상황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